유럽 소나무

유럽 소나무

가장 흔한 소나무인 유럽 소나무인데 유라이아의 토종이다.

생물학

검색어

유럽 소나무, 소나무, 침엽수 숲, 나자 식물, 바늘, 상록수, 원뿔, 소나모 모양, 수지, 숲, 심피, 다년생, 목질 줄기, 원주민, 유라시아, 나무, 식물, 잎, 생물학

관련 엑스트라

장면

유럽 소나무

  • 유럽 소나무

유럽 소나무는 빛을 수요하는 선구 수종이다. 그러므로써 패를 입은 생태계에서 최초로 자라기 시작할 수 있다. 비호의적 조건이 있는 환경을 참을 수 있기 때문이다. 또한, 비사 안정시키는 데 쓰이기도 흔하다. 야생에서는 산성 토양을 선호하고 대부분 바위 투성이의 산비탈, 가파른 강가, 언덕, 산, 아니면 다른 극심한 서식지에서 자란다.

소나무로 만든 목재는 가벼운 목재 중에서 가장 강한 하나이기도 하며 건설, 그리고 가구 생산에 흔히 사용된다.

또, 소나무의 수지량은 증류해서 정유로 만들 수 있다.

성장

  • 유럽 소나무의 성장 - 아직 어린 나무는 수환이 원뿔형이다. 다 자란 나무는 윗 수환은 평평해진다. 올바른 조건이 있다면 35 미터의 높이에 달할 수 있다.
  • 20-35 m

유럽 소나무는 상대적으로 빨리 자라지만 성장의 속도는 환경에 달려 있다. 올바른 조건이 있다면 100년이 될 때까지 35 미터의 높이에 달할 수 있다. 많이 커진 나무는 아래에 있는 가지를 잃고 수환은 평평해진다.

해부

  • 성긴 수환 - 나무가 아직 어릴 때 원뿔 모양이고 나중에 평평해진다.
  • 나무껍질 - 몸통은 아랫부분에서 회색빛을 띈 갈색이며 윗부분, 그리고 나뭇가지는 주황색과 빨간색으로 나타난다.
  • 곧은 나무 몸통
  • 뿌리
  • 솔잎 - 색깔이 청록색이고 쌍으로 나온다.

나무의 몸통은 굳고 가지는 나선형같이 자라고 고리처럼 생긴다.

솔잎은 끝에 으로 나타나고 기본 부분은 으로 덮여 있다. 떨어진 솔잎은 임상 위에서 서서히 분해되는 낙엽층을 형성한다.

다른 겉씨식물과 비슷하게 소나무는 주근계를 지니고 있다.

심피

  • 밑씨 - 속씨식물과 달리 심피로 둘러싸여 있지 않고 심피에 의해 들게 되어 있기만 한다.
  • 날개가 있는 씨 - 수정된 후에 밑씨에서부터 나와 자란다. 날개는 씨가 되도록 멀리까지 나는 것에 도움이 된다.
  • 1년이 된 심피
  • 2년이 된 심피

소나무의 씨는 수분 작용이 완성된 후 가을에 다 성장된다. 씨는 겨울 내내 솔방울 이내에 남아 있고 이 돼서야 나와 떨어지게 된다. 씨의 솔방울은 이때 연다.

유럽 소나무의 씨는 비늘 같은 심피 위에서 자라기 때문에 이 종은 겉씨식물이라고 한다. 겉씨식물은 열매가 없다.

솔방울

  • 꽃가루 솔방울 (♂) - 꽃자루는 남성 솔방울의 비늘 같은 잎 위에서 만들어진다. 화분립은 여성 솔방울로 바람에 의해 날린다. 그러므로 수정시킨다.
  • 씨 솔방울 (♀) - 원래 초록색이지만 나중에 밤색과 목질이 된다. 비늘 같은 잎의 일부는 심피인데 밑씨를 들고 있다.

유럽 소나무는 자웅 동주의 식물인데 즉 여성생식기관과 남성생식기관도 같은 식물에 있다. 씨의 솔방울, 아니면 자구과라고 하는 여성 솔방울은 밑씨를 만드는데 남성 솔방울은 꽃가루를 만든다.

수분 작용온도가 필요할 만큼 높을 때 여름에 완성된다.

애니메이션

  • 유럽 소나무
  • 성긴 수환 - 나무가 아직 어릴 때 원뿔 모양이고 나중에 평평해진다.
  • 나무껍질 - 몸통은 아랫부분에서 회색빛을 띈 갈색이며 윗부분, 그리고 나뭇가지는 주황색과 빨간색으로 나타난다.
  • 곧은 나무 몸통
  • 뿌리
  • 솔잎 - 색깔이 청록색이고 쌍으로 나온다.
  • 유럽 소나무의 성장 - 아직 어린 나무는 수환이 원뿔형이다. 다 자란 나무는 윗 수환은 평평해진다. 올바른 조건이 있다면 35 미터의 높이에 달할 수 있다.
  • 20-35 m
  • 꽃가루 솔방울 (♂) - 꽃자루는 남성 솔방울의 비늘 같은 잎 위에서 만들어진다. 화분립은 여성 솔방울로 바람에 의해 날린다. 그러므로 수정시킨다.
  • 씨 솔방울 (♀) - 원래 초록색이지만 나중에 밤색과 목질이 된다. 비늘 같은 잎의 일부는 심피인데 밑씨를 들고 있다.
  • 밑씨 - 속씨식물과 달리 심피로 둘러싸여 있지 않고 심피에 의해 들게 되어 있기만 한다.
  • 날개가 있는 씨 - 수정된 후에 밑씨에서부터 나와 자란다. 날개는 씨가 되도록 멀리까지 나는 것에 도움이 된다.
  • 1년이 된 심피
  • 2년이 된 심피

내레이션

유럽 소나무는 빛을 수요하는 선구 수종이다. 그러므로써 패를 입은 생태계에서 최초로 자라기 시작할 수 있다. 비호의적 조건이 있는 환경을 참을 수 있기 때문이다. 또한, 비사 안정시키는 데 쓰이기도 흔하다. 야생에서는 산성 토양을 선호하고 대부분 바위 투성이의 산비탈, 가파른 강가, 언덕, 산, 아니면 다른 극심한 서식지에서 자란다.

소나무로 만든 목재는 가벼운 목재 중에서 가장 강한 하나이기도 하며 건설, 그리고 가구 생산에 흔히 사용된다.

또, 소나무의 수지량은 증류해서 정유로 만들 수 있다.

유럽 소나무는 상대적으로 빨리 자라지만 성장의 속도는 환경에 달려 있다. 올바른 조건이 있다면 100년이 될 때까지 35 미터의 높이에 달할 수 있다. 많이 커진 나무는 아래에 있는 가지를 잃고 수환은 평평해진다.

나무의 몸통은 굳고 가지는 나선형같이 자라고 고리처럼 생긴다.

솔잎은 끝에 으로 나타나고 기본 부분은 으로 덮여 있다. 떨어진 솔잎은 임상 위에서 서서히 분해되는 낙엽층을 형성한다.

다른 겉씨식물과 비슷하게 소나무는 주근계를 지니고 있다.

유럽 소나무는 자웅 동주의 식물인데 즉 여성생식기관과 남성생식기관도 같은 식물에 있다. 씨의 솔방울, 아니면 자구과라고 하는 여성 솔방울은 밑씨를 만드는데 남성 솔방울은 꽃가루를 만든다.

수분 작용온도가 필요할 만큼 높을 때 여름에 완성된다.

소나무의 씨는 수분 작용이 완성된 후 가을에 다 성장된다. 씨는 겨울 내내 솔방울 이내에 남아 있고 이 돼서야 나와 떨어지게 된다. 씨의 솔방울은 이때 연다.

유럽 소나무의 씨는 비늘 같은 심피 위에서 자라기 때문에 이 종은 겉씨식물이라고 한다. 겉씨식물은 열매가 없다.

관련 엑스트라

숲의 수직적 구조

임형에 따라서 계층이 다를 수 있다.

세콰이아 나무

세콰이아 나무는 무게를 보니까 전세계에서 사는 가장 큰 생물이다.

수직 기후대

산간지역에서는 기후, 토질, 동식물상은 수직 기후대에 따라서 달라진다.

마로니에

마로니에 나무는 계절이 바뀌는 동안 어떻게 변하는지를 소개하는 애니메이션이다.

토양형 (토양 단면)

토양의 다양한 유형을 소개한다.

로부르참나무

로부르참나무를 예로 들어 사계절이 변화하면서 나무가 어떻게 변하는지를 알아볼 수 있다.

잎의 해부

잎의 주요 종류, 또한 단자엽과 쌍떡잎의 차이를 알아봅시다.

삼림 벌채

삼림 벌채는 환경에 나쁜 영향을 미쳐 버린다.

페름기의 동식물상

고생대의 마지막 시대에 살았던 식물과 동물을 설명하는 내용이다.

The life cycle of plants

The development of mosses, ferns, gymnosperms and angiosperms...

버섯

버섯은 균류의 자실체다.

사과 나무

사과는 세계적으로 가장 많이 먹는 과일이다.

Added to your c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