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킹 긴 배 (10세기)

바이킹 긴 배 (10세기)

뛰어난 조선기사와 선원들은 바다와 강에서 먼 거리를 여행했다.

역사

검색어

바이킹, 선박, 전함, 탐험가, 스칸디나비아 사람, 정복, 습격, 노 젓는 사람, 요트, 중세

관련 엑스트라

장면

바이킹 긴 배

상면도

갑판

구조

  • 가로돛
  • 용골
  • 돛대
  • 뱃머리
  • 용골
  • 선미 갑판
  • 한 줄의 노

애니메이션

  • 가로돛
  • 용골
  • 돛대
  • 뱃머리
  • 용골
  • 선미 갑판
  • 한 줄의 노

내레이션

바이킹 사람들은 조선술의 달인들이었다. 배는 무역, 정북발견에 필수적이었기 때문에 바이킹 사람들은 배를 제일 소중한 물건으로 여겨졌다는 것을 이해할 수 있다. 고고학자들은 수많은 인공물을 찾은 덕분에 바이킹의 배에 관한 활동에 대해 정보를 많이 얻을 수 있었다.

바이킹 배는 일반적으로 오크재로 지어졌다. 가장 흔한 유형은 긴 배였는데 길고 날씬하고 가벼우며 조종이 쉬운 배였다. 흘수선낮음에도 불구하고 뿐만 아니라 바다로 나갈 때도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었다. 바이킹 사람들은 무역군사적 목적으로도 썼다.

긴 배를 짓는 과정의 첫 단계로 하나만의 오크재 몸통을 잘라서 중추의 구조를 말들었으니 강도안정성을 제공했다. 그후, 자주 완벽하게 대칭을 이루고 약간 굽은 뱃머리용골을 추가했다. 이들은 많은 경우에 나무로 깎아서 만든 동물머리로 장식되어 있었다. 다음으로 골조에 판자를 대갈못으로 고정시켰고 늑재를 넣었다. 선체 위에 사공을 보호하도록, 또한 갑판을 더 높이게끔 방패를 얹었다. 마지막 단계로 돛대를 세웠는데 돛대는 약 10 미터 높으며 약 10 미터 긴 활대를 들고 있었다. 이 배는 보통 주인의 부유를 나타내는 화려한 가로돛을 갖고 있었다.

긴 배는 바이킹의 생활에 주요한 역할을 했다. 윈스턴 처칠은 이렇게 말했다: "바이킹의 마음은 긴 배 안에 있습니다." 바이킹은 배를 짓는 것 뿐만 아니라 항해의 명수이기도 했다.

관련 엑스트라

바이킹 정착촌 (10세기)

노르인의 일반적인 정착촌은 스칸디나비아 뿐만 아니라 먼 지역에도 있었다.

바이킹 목조교회 (보르군, 13세기)

12-13세기에 지어진 목조교회인데 노르웨이 통널 교회 중에서 가장 보존이 잘된 것이다.

바이킹 족장 (10세기)

바이킹 족장은 혈의 법, 아니면 용기 있는 행동을 바탕으로 해서 부족의 일원들이 선출한 사람이었다.

고대 그리스 상선

고대 그리스인들은 잘 발달된 상선 덕분에 '바다의 짐마차꾼'이 되었다.

정크

특별한 러그 돛을 지니고 있었던 범선은 군사적인 목적과 무역적 목적을 위해서도 이용되었다.

폴리네시아의 쌍동선

폴리네시아 사람들은 이런 배를 타고 멀리 여행할 수 있었다.

과거의 항법장치

바다를 항해하는 데 도움이 되도록 지나간 시대들 동안 수많은 기획적인 기구가 발명되었다.

바이림 (고대 2단식 노의 갤리선)

바이림은 고대 전함이자 수많은 군대가 사용한 특정적인 뱃머리를 가진 2단식 노의 갤리선이었다.

노가 5단으로 된 노예선 (기원전 3세기)

여러 줄의 노를 갖추는 군함은 헬레니즘 시대의 일반적인 군함이었다.

스쿠너 범선

스쿠너는 먼저 16~17세기 네덜란드에서 지어졌는데 주로 상선으로서 이용되었다.

전통 아랍 범선 (섬부크)

가장 큰 아랍 범선인데 페르시아 만에서 무역선으로 사용하기가 흔했다.

산타 마리아호 (15세기)

크리스토퍼 콜럼버스의 세 돛대를 갖춘 무장 상선은 그 시대의 선구자적 여행의 기함이었다.

영국의 전함 (18세기)

영국의 범선은 17~19세기 동안 가장 좋은 배였다.

Added to your cart.